성주군, 소상공인 손실 보상금 신청 받아

발행일 2021-10-26 16:00:30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성주군청 전경.


성주군이 27일부터 중소벤처기업부가 시행하는 소상공인 손실 보상의 신청을 받는다.

소상공인 손실보상 대상은 지난 7월7일에서 9월30일까지 정부가 부과한 집합금지, 영업시간 제한으로 인해 영업손실(매출액감소)이 발생한 소상공인 및 소기업이다.

성주군의 경우 9월27일부터 10월17일까지 영업시간이 제한된 선남면의 유흥시설, 식당 및 카페, 노래연습장 등이 보상 대상이 된다.

손실 보상액은 개별업체의 손실액에 비례해 맞춤형으로 산정되며, 코로나19 영향이 없었던 2019년 대비 2021년 동월의 일평균 매출 감소액에 방역조치 이행기간과 보정률(80%)을 적용해 결정한다.

분기별 보상금의 상한액은 1억 원, 하한액은 10만 원이다. 영업손실이 없는 경우 보상금을 지급하지 않는다.

이홍섭 기자 hs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