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국비 많이 땁시다”…경북도-국회의원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발행일 2021-09-09 17:13:09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경북도가 10일 서울 여의도에서 국민의힘 소속 경북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는다.

경북도가 10일 서울 여의도에서 국민의힘 소속 경북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는다. 사진은 지난해 11월 대구시청에서 열린 국민의힘과 대구경북 예산정책협의회 모습.
이는 내년 정부예산안에 대한 국회 심의를 앞두고 지역의 주요 현안을 논의하고 국비 확보에 공동대응하기 위해서다.

이 자리에는 이철우 도지사와 도 간부, 김정재 도당위원장을 비롯한 경북 출신 국회의원 16명(비례 포함)이 참석한다.

도는 이날 내년 국비 확보와 관련해서는 주요 현안사업 80개를 테이블에 놓고 국회 심의과정에서의 대응방안을 논의한다.

주요 현안 사업은 △입자빔 기반 산·학·연 연구개발(R&D) 통합지원체계 고도화 등 정부예산안 편성 과정에서 한 푼도 반영이 되지 못한 신규 사업이 50여 개가 대부분을 차지한다.

도는 이들 현안 사업비 6천500억여 원이 국회 심의과정에서 추가로 확보돼야 한다는 입장을 전하며 국회의원들의 협조를 당부할 예정이다.

내년 국비확보 대응과 별개로 도는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성공적 건설을 위한 특별법 제정과 예타면제, 공항연계 SOC사업 국가계획 반영과 국비확대를 위한 협조를 건의한다.

또 소방업무의 효율적 추진과 지방재정 안정화를 위한 국가지원 확대, 추가 세원확충과 기금설치, 지역 실정에 맞는 자치경찰제 정착을 위한 실질적 인사권 강화를 내용으로 하는 법 개정과 자치경찰교부세 신설을 건의한다.

한편 경북도가 건의해 내년도 정부예산안 편성에서 반영된 경북도의 국비는 5조807억 원(경상적 복지비와 교부세 제외) 규모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