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당원 및 시민 300여명 이낙연 지지 선언

발행일 2021-07-29 15:29:39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권리당원 및 시민 300여 명이 29일 대선 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의 지지를 선언했다.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권리당원 및 시민들이 대구 달서구 ‘담장을 허무는 엄마들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선 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의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이들은 이날 대구 달서구 ‘담장을 허무는 엄마들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정체성을 이어갈 준비된 대통령으로 이낙연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날 지지선언에 참가한 신효철·권상대 대구 동구의원, 박정희 대구 북구의원은 “대한민국 국민은 복지 실험 대상이 아니다”며 “내 삶을 지켜주고 약속한 것을 책임질 줄 아는 준비된 대통령이 필요하다”고 이 전 대표 지지 선언 이유를 전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