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경북도당, “풀뿌리 민주주의 유린한 민주당 경산시의원들은 사퇴하라”

발행일 2021-07-20 16:33:05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국민의힘 경북도당은 20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경산시의원들이 법원에서 벌금형과 시의회 무더기 출석정지 징계를 받은 것과 관련 의원들의 사퇴를 촉구했다.

경북도당은 이날 성명을 내고 “민주당 경산시의원들이 시의회 전·후반기 의장 선거에서 특정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기표 위치를 사전에 담합한 혐의(위력에의한공무집행방해)로 벌금형과 출석정지 징계를 받았다”며 “풀뿌리 민주주의의 근간인 동시에 지방자치 실현의 최일선 현장인 기초의회에서 이 같은 조직적·반민주적 부정선거행위는 충격을 넘어 경악을 금치 못할 일이며 경산시민들의 분노는 가히 헤아리기 어려울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부정선거에 가담한 소속 의원 전원에 대해 즉각 중징계를 내리고 국민들에게 사과와 더불어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을 내놓아야 할 것”이라며 “풀뿌리 민주주의를 짓밟아버린 민주당 의원들은 지금 당장 의원직을 사퇴하고 경산시민과 국민들에게 무릎 꿇고 사죄하라”고 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