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대구시 남구청-협성교육재단-영남이공대, 지역 상생을 위한 상호협력협약 체결

지역 우수 인재 발굴 및 양성을 통한 지역 상생 방안 마련에 함께하기로

조재구 대구 남구청장, 신철원 협성교육재단 이사장, 이재용 영남이공대 총장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대구 남구청과 협성교육재단, 영남이공대학교가 13일 영남이공대학교 천마스퀘어 1층 컨벤션홀에서 지역 상생을 위한 삼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역 우수 인재 발굴과 양성을 통한 지역 상생 방안을 모색하고 상호 교류 및 협력을 위해 마련된 이번 협약식에는 조재구 남구청장을 비롯해 신철원 협성교육재단 이사장, 이재용 영남이공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 기관은 협약을 통해 △남구지역 우수인재 발굴과 양성을 위한 교육 및 연구에 대한 상호 지원 △고교와 대학 간의 교육과정에 대한 상호 정보 교환 및 상생 방안 협의 △고교와 지자체간의 교육 지원 체계 구축에 대한 상생 방안 협의 △지자체와 대학 간의 교육 인프라 구축에 대한 상생 방안 협의 등을 약속했으며, 기타 상호 발전을 위한 필요 사항에 대해서도 협의하기로 했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청년 실업률이 상승하는 가운데 지역 인재 이탈로 지역 경제도 힘들다”며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한 협성교육재단과 영남이공대학교의 노력에 힘을 보태 지역 청년 고용 촉진에 힘쓰겠다”고 했다.

이어 신철원 협성교육재단 이사장은 “지역 우수 인재 양성을 통한 지역 상생 방안을 지자체와 교육기관이 함께 모색하고 차근차근 실천한다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재용 영남이공대 총장은 “지방자치단체와 교육기관이 각 기관별 역량 및 자원 공유를 통해 지역 인재를 양성하고 교육의 중·장기적 발전을 도모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는 실습 위주 교육과 현장 중심의 전문직업기술교육을 통해 차별화·특성화·전문화된 인재를 양성하고, 국가고객만족도(NCSI)조사에서도 8년 연속 1위에 선정되는 등 국내 대표 전문대학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