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사랑상품권 300억 원 돌파

김천시 전경


김천사랑상품권의 판매액이 300억 원을 돌파했다.

김천사랑카드 219억 원, 종이형 상품권 82억 원이 판매된 것이다.

이는 김천시가 시민에게 상품권(카드) 이용을 홍보하고, 법인을 대상으로 구매 운동을 전개한 결과로 보인다.

또 카드 구매한도를 월 70만 원에서 100만 원까지 상향하기도 했다.

시는 김천사랑상품권(카드)을 500억 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점을 감안해 경기 회복에 도움을 주고자 1천억 원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