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교육청, 가까운 학교간 통학버스 공동이용 추진 ‘효과’

경북도교육청 전경.
경북도교육청이 가까운 학교와 함께 사용하는 ‘공동 통학버스’를 운영해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조사 결과 도내 전체 공·사립 1천660교 가운데 통학차를 운영하는 곳은 748교(45%)로 집계됐다.

전체 운행 차량 수는 1천473대로, 전체 학생 가운데 15.5%인 4만4천636명이 공동 통학버스를 이용했다.

경북교육청은 올해 통학차의 효율적인 이용을 위해 승차 정원에 여유가 있는 배차학교 통학차를 인근 학교 학생들이 탈 수 있도록 인근 학교와 공동 이용을 적극 추진했다.

이로 인해 통학차 공동이용 학생 수가 지난해 2천250명에서 올해는 2천619명으로 369명(16.4%)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국 학교지원과장은 “통학차 공동 이용 학생 수가 큰 폭으로 늘었다”며 “더 많은 학생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