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경산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대비 전통사찰 소방특별점검 나서

경산소방서 직원이 부처님 오신 날 봉축행사를 대비해 지역 전통사찰을 방문, 소방특별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경산소방서가 부처님 오신 날 봉축행사를 대비해 최근 화재 발생 위험성이 있는 한성사, 선본사 등 109개 중요 목조문화재, 전통사찰을 대상으로 소방특별점검에 나섰다.

이번 특별점검은 전통사찰이 대부분 목조건축물로 이뤄져 화재에 취약하고 주변이 산림지대와 붙어 있어 산불로 번질 우려가 커 화재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자 마련됐다.

점검 내용은 △촛불, 연등 등 화재 취약요인 제거 및 소방안전관리 지도 △소방시설 및 피난·방화시설 관리실태 확인 △초기 화재 대응법 및 유사시 인명대피 유도 요령 교육 등이다.

경산소방서는 불량사항 확인 시 봉축행사 전까지 조치완료 할 방침이다.

정훈탁 경산소방서장은 “전통사찰은 보통 산림에 위치해 소방서와 원거리에 있어 화재예방과 초기 진화가 중요하다”며 “화재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관계자 교육 등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