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한울원전 3호기 국내 최장기 연속운전 3천885일 달성

한울원자력본부 전경.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한울원전 3호기(가압경수로형·100만㎾급)가 3천885일 무정지 연속 운전(계획예방정비 기간 제외)의 국내 최장기 신기록을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2008년 7월25일부터 2021년 4월20일까지 단 한 번의 발전정지가 없었다는 것이다.

1998년 상업운전을 시작한 한울원전 3호기는 국내 자립기술을 적용한 최초의 한국표준형원전이다.

특히 이번 기록은 한국표준형원전의 안전성과 안전운영 능력을 확실히 입증하는 계기가 됐다.

한울원전 3호기가 3천885일 연속운전으로 생산한 전력량은 9천712만㎿h로, 이는 경북도 전체가 2년4개월가량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한편 대기록을 수립한 한울원전 3호기는 20일부터 96일 일정으로 제16차 계획예방정비를 시작했다.

박범수 한울본부장은 “원자력안전법에 따른 법정검사, 연료교체, 발전설비 점검 및 정비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이번 최장기간 연속운전 기록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강인철 기자 ki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인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