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문화유산 보존 공모’ 선정…국비 23억 확보 

경산시청 전경


경산에 위치한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이 문화재청의 ‘문화유산 보존 공모’ 사업에 선정돼 국비 23억 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공모사업은 4개 문화재관리 연구개발 과제로 진행됐으며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을 포함해 전국 3개 연구기관이 선정됐다.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은 국비 23억 원을 지원받아 석불 등 마을 주변에 있어 관리가 어려운 나홀로 문화재를 대상으로 GPS 장착, 센서 감지 시스템 부착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도난 방지 시스템을 적용한다.

특히 경산에 있는 3차원 영상분석 전문기업인 한국아이티에스와 공동으로 문화재 도난방지 지능형 기술개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4차 산업혁명 및 관련분야 기술 지원을 통해 스타트업을 특화 산업으로 육성한 결과 이번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