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봉화 군부대서 붕괴사고 7명 매몰됐다 구조

봉화의 군부대 공사장에서 붕괴사고가 발생해 인부 7명이 매몰됐다가 구조됐다. 소방당국의 119구급차가 구조자를 병원으로 이송하려고 대기 중이다.
봉화에 있는 군부대 안 신축 공사현장에서 붕괴사고가 발생해 이 현장에서 일 하던 인부 7명이 매몰됐다가 구조됐다.

봉화군 등에 따르면 22일 오후 4시36분께 봉화군 봉화읍의 군부대 공사장에서 거푸집이 무너져 내렸다.

양생이 덜 된 콘크리트에 균열이 생겨 거푸집이 무너진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고로 작업하던 7명이 매몰됐지만 출동한 소방관에 의해 모두 구조됐다.

매몰됐다 구조된 7명 중 6명은 경상이지만 1명은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이들을 봉화해성병원(4명), 영주기독병원(1명), 영주적십자병원(1명), 영주성누가병원(1명·중상)으로 이송했다.

군부대와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완훈 기자 pwh041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완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