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도, 대구 남구 봉덕동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방안 선도사업 후보지 선정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대구 중·남구)은 국토교통부가 ‘3080+대도시권 주택공급방안’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도심공공주택 복합사업’ 후보지에 대구 남구 봉덕동 일원이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3080+주택공급방안은 도심 내에 좋은 입지를 가졌지만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는 지역에 대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도로 좋은 주택을 신속하게 공급하는 사업이다.후보지로 선정된 봉덕동 1299-11번지 일원(영대병원 네거리 주변~캠프조지 남측)은 약 10만2천268㎡ 규모다. 여기에 기존 재개발 사업지로 예정된 면적까지 더해지면 전체 약 14만㎡로 늘어날 수 있다고 곽 의원은 설명했다.해당 지역은 서측에 도시철도가 통과하지만 북측에 미군 부대(캠프 조지)가 위치하면서 지역발전이 순탄치 않았다.그러나 이번 후보지 선정으로 개발을 통해 향후 원도심의 역할을 회복하고, 인구 유입이 대폭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국토부에 따르면 3차 선도사업 후보지로 선정된 4곳의 사업효과를 분석한 결과 3080+ 사업은 도시계획 인센티브를 통해 재개발 등 기존 자력개발 추진 대비 용적률이 평균 65% 상향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분양가액이 시세 대비 평균 74% 수준으로 예측돼 사업의 효과도 큰 것으로 조사됐다.곽 의원은 “이번에 선정된 구역 내 건축물들이 대부분 20년 이상 노후하고 생활 SOC 시설 등 기초 인프라가 부족하나 개발이 진행되지 않아 지역사회가 쇠퇴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대구시의 인구 유입과 남구 발전을 위해 주택공급 사업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대구 남구자원봉사센터, 미래 자원봉사자 양성 교육 시행

대구남구자원봉사센터(이하 센터)는 지난 8일 봉덕초등학교 재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자원봉사기초 및 탄소중립에 대한 교육을 시행했다고 밝혔다.자원봉사기초 교육은 대구시남부교육지원청 주관 교육복지 자원봉사단 연계활동 사업의 일환으로 봉덕초의 신청에 의해 마련됐다.이날 시행된 교육의 내용은 △프레젠테이션을 활용한 센터 업무 소개 △자원봉사의 의미에 대한 이해 △1365 자원봉사포털을 활용한 자원봉사의 실천 방법 △우수자원봉사자 자원봉사증 발급 및 혜택 안내·자원봉사 통장 발급 등이었다.또 기후변화로 발생하고 있는 탄소배출 문제를 극복하고 2050 탄소중립을 위해 재활용품을 활용한 수경재배 식물 화분 가꾸기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됐다.이밖에 프로그램 진행을 위한 식물 30개, 수정토 30개, 자갈토, 화분 가꾸기 등의 재료는 센터에서 직접 제공했다. 박준혁 기자 parkjh@idaegu.com

대구 남구의 역사 박물관, 이천동 테마거리로 오세요

대구 남구청은 이천동 캠프헨리 동측 및 북측 담장 주변의 가로경관 향상을 위한 사업인 ‘이천동 테마거리 2단계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이번 사업은 이천동 고미술거리 일대의 상권침체와 미군부대 주변의 낙후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된 도시재생사업인 ‘2천배 행복마을 만들기’의 마무리 단계다.구청은 캠프헨리 미군부대 담장을 따라 이천동 역사테마 조형물, 녹지공간, 꽃수레 포토존 등 다양한 가로경관 시설을 확충함으로써 매력적인 도시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2단계 테마거리는 인도확장과 측백나무 교체를 통해 기존의 좁은 인도와 수목해충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결하고 걷고 싶은 경관거리로 탈바꿈했다.또 보행로 구간마다 지역의 역사와 문화자원을 활용한 4가지 테마(대봉배수지, 고인돌 유적지, 배나무샘골, 물 문화) 조형물을 조성해 대구의 숨은 역사를 견학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박준혁 기자 parkjh@idaegu.com

대구 남구 이천동행정복지센터, 온(ON)정의 혼밥세트 지원 사업 추진

대구 남구 이천동행정복지센터는 오는 11월까지 ‘온(ON)정의 혼밥세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지난 26일부터 진행된 이번 사업은 이천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복지통장이 협력해 시행하는 것으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남구지역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고독사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복지센터는 위기가구에 8개월간 매월 1회씩 복지통장을 통해 혼밥세트를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한다.지난 26일 전달된 혼밥세트는 라면, 햇반, 깻잎, 카레, 김 등의 식품(1만5천 원 상당)으로 구성됐으며 모두 14세대의 가정에 전달됐다.구청은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통해 지원가구를 점차 늘려갈 예정이다.박준혁 기자 parkjh@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