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경북문화체험 전국수필대전 입선-홍정식 ‘사월, 반곡지의 사랑’ 수상소감

발행일 2021-12-06 17:00:00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이야기를 좋아합니다. 이야기를 하는 것도 좋아하고 듣는 것은 더 좋아하며 읽는 것은 저를 행복하게 합니다. 이야기를 좋아하다 보니 어느 날 도서관이 좋아졌고 나도 글을 쓸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그리움 같은 것이 다가왔습니다.

한 편의 글을 쓴다는 것은 그리움에 대한 저의 고백이기도 합니다. 그 고백이 누군가에게 좋은 느낌으로 다가가서 그에게 혹은 그녀에게 그리움을 떠올리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아이들에게 늘 독서의 힘을 강조해 왔습니다.

대구일보에서 제 글을 잘 봐주셔서 이제 조금 더 큰 소리로 ‘독서가 최고의 즐거움이다’ 라는 이야기를 수업 시간에 해줄 수 있어서 기쁩니다. 늘 저에게 늘 기쁨이 되고 삶의 이유가 되는 가족과는 물론 비교할 수 없지만요. 두서없는 이야기를 들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성광중학교 교사

△대구수필창작대 수료

△대구수필문학회 회원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