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경북문화체험 전국수필대전 입선-이일근 ‘삼강나루’ 수상 소감

발행일 2021-11-30 17:00:00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설렘이었습니다.

별 하나가 제 가슴으로 뚝 안긴 것 같은 설렘이었습니다. 꿈결에서처럼 들린 신문사로부터의 전화 한 통이 저에게는 마치 소풍 가는 전날 밤의 설렘 같은 기쁨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고맙습니다. 부족한 제 글을 뽑아주신 대구일보와 심사위원님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낙동강은 아름답습니다. 하지만 그 내면에서는 한 같은 아픔들이 절규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강은 곧 역사라는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루의 애환이, 그것을 지켜본 나루의 둥구나무가 바로 우리 역사라고 생각하면서 저는 삼강나루를 바라봅니다.

앞으로도 저는 작은 흔적 하나에서마저 큰 의미를 찾아낼 줄 아는 글 쓰는 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국방송통신대학교

△한국도로공사

△영남문학 중편소설 부문 신인상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