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학교법인 계명대학교 제31대 김남석 이사장 취임식 가져

4월7일, 제30대 정순모 이사장 이임식도 함께 열려

학교법인 계명대학교 제31대 이사장 김남석 박사의 취임식이 성서캠퍼스 아담스채플에서 열리고 있다. 사진 왼쪽이 김남석 이사장, 오른쪽 정순모 전 이사장이다.
학교법인 계명대학교 제31대 이사장에 김남석(83)박사가 선임됐다. 임기는 2023년 7월5일까지다.

계명대학교는 7일 오전 11시 성서캠퍼스 아담스채플에서 정순모 제30대 이사장 이임 및 김남석 제31대 이사장 취임식을 가졌다.

정순모 이사장은 이임사에서 “계명의 일원으로 일할 수 있어서 감사했다”면서 “앞으로 더욱 힘든 시기가 찾아올 수 있겠지만, 새롭게 취임하는 김 이사장이 잘 이끌어 줄 거라 믿고 마음 편히 자리를 떠난다”고 말했다.

정 이사장은 1973년부터 약 40년 동안 학교법인 계명대학교 이사로 있으면서 8차례 이사장직을 수행, 계명대학교 종합대학 승격, 동산병원과의 통합, 의과대학 설치, 계명대 성서캠퍼스 조성, 계명문화대학교 성서 이전,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신축과 이전 등의 업적을 남겼다.

신임 김남석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급변하는 사회와 지방 고등교육기관의 위기로 모든 여건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든 구성원이 각자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한다면 반드시 밝은 미래가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이사장은 1961년 계명대학교 교육학과를 졸업하고, 계명대 교육대학원 교육학석사(1972), 단국대학교 대학원 교육학박사(1988), 계명대 명예행정학박사(2014)를 취득했다.

한국도서관정보학회를 창설해 초대회장 및 이사직을 수행(1974-1981)하고, 한국도서관협회 이사(1975-1996), 한국사회교육협의회 이사(1978-1980)를 지냈다.

1980년 계명대 문헌정보학과 교수로 임용돼 2003년 퇴임했으며, 교수로 재직하는 동안 계명대 총무처장(1988-1990), 교무처장(1997-2000), 대학원장(2001-2003) 등의 보직을 맡기도 했다.

이어 2007~2015년 제11대, 제12대 계명문화대학교 총장직을 역임했으며, 현재 학교법인 계명대학교 이사로 활동해 오고 있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