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군위군, 6년 연속 새뜰마을사업 선정…누적 140억 확보

효령면 화계1리, 의흥면 이지2리 새뜰마을로 선정

올해 새뜰마을사업에 선정된 효령면 화계1리 전경.


군위군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새뜰마을사업)에서 2개 마을이 선정돼 40억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군위군은 6년 연속 새뜰마을로 선정돼 지금까지 140억 원의 누적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새뜰마을사업은 생활여건이 취약한 농촌마을을 대상으로 주택 정비, 생활 인프라 확충, 역량 강화 프로그램 제공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효령 화계1리, 의흥 이지2리가 선정됐다.

군은 앞으로 새뜰마을사업과 별개로 ‘군위형 마을만들기 모델’을 구축해 마을단위 농촌개발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박성근 군위군수 권한대행은 “새뜰마을사업은 침체된 농촌에 새로운 기회와 희망을 불어넣는 성공적인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