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농어촌공사 성주지사, 농지은행사업 85억 원 투입

한국농어촌공사 성주지사 전경.


한국농어촌공사 성주지사는 올해 농지은행 사업비 85억 원을 확보해 지역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돕기로 했다.

세부 지원사업은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 사업 38억 원 △공공임대용 농지매입사업 39억 원 △농지연금사업 4억5천만 원 등이다.

이밖에도 소유자가 직접 경작하기 어려운 농지를 위탁받아 임대·관리하는 농지임대수탁사업도 추진·지원할 예정이다.

성주지사는 올해 중점 사업으로 공공임대용 농지매입, 농지연금사업 및 경영회생 지원 등을 선정해 농가의 자립기반 확보 및 경영안정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김성묵 한국농어촌공사 성주지사장은 “올해도 농가의 자립기반 확충, 경영안정 및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위해 성주 농업인들이 제도적 혜택을 많이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