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백신 접종 소감 밝히는 대구 한솔요양병원 부부 의사

권영진 대구시장이 26일 오전 코로나19 첫 백신 접종이 시작된 대구 북구 한솔요양병원에서 접종을 마친 황순구 원장을 격려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26일 오전 코로나19 첫 백신 접종이 시작된 대구 북구 한솔요양병원에서 접종을 마친 이명옥 부원장을 격려하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대구 북구 한솔요양병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대구 첫 접종자인 황순구 원장이 백신 접종을 마친 뒤 소감을 밝히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대구 북구 한솔요양병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대구 첫 접종자인 황순구 원장(오른쪽)과 이명옥 부원장이 백신 접종을 마친 뒤 안정을 취하며 접종 소감을 밝히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첫 날인 26일 대구 북구 한솔요양병원에서 부부 의사 황순구(61)씨와 이명옥(60·여)씨가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후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신영준 기자 yj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영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