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테이블에 봄이 먼저 왔어요

대백프라자 지앙 테이블웨어 눈길

대구백화점 프라자점 9층 리빙관에 마련된 ‘지앙(Gien)’의 테이블웨어가 화사한 봄 분위기를 전하며 쇼핑객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프랑스 수입 도자기 브랜드 지앙의 지베르니 라인은 작가 파브리스 모아르(Fabrice Moireau)가 스케치한 유럽 곳곳의 풍경이 수채화로 담겨있다. 가격은 찻잔(1인) 13만3천 원, 까나페 접시 6만4천 원, 디저트 접시 8만8천 원 등이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