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동구에 나타난 꼬마천사…저금통 털어 불우이웃 기부

공산동 단비어린이집 원생 일동, 127만 원 기부

지난 23일 대구 동구 단비어린이집 어린이들이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부 후 공산동행정복지센터 관계자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 동구의 한 어린이집 원생들이 평소 모아온 저금통을 털어 불우 이웃돕기에 나서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대구 동구 공산동 단비어린이집 원생 일동은 지난 23일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 달라며 이웃돕기 성금 127만7천890원을 기탁했다.

단비어린이집 원생들은 평소 일상의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불우 이웃돕기 저금통에 조금씩 동전을 모아 왔다.

이날 원생들은 어린이집 선생님들의 정성까지 합쳐진 저금통을 고사리 같은 손으로 직접 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이신교 공산동장은 “이웃을 배려하는 순수한 마음을 잘 전달받았다. 성금을 필요로 하는 세대에 의미 있게 사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