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민주당 대구 달서갑위원장-우원식, 업무지원 협약식

21일 더불어민주당 권택흥 대구 달서갑지역위원장과 우원식 국회의원이 협력의원 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펼쳐보이고 있다. (왼쪽부터) 권택흥 달서갑 지역위원장, 김대진 대구시당위원장, 우원식 의원.
더불어민주당은 권택흥 대구 달서갑지역위원장이 지난 21일 우원식 국회의원(노원을)과 ‘지역발전을 위한 업무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원내대표 출신의 우 의원은 협력의원 자격으로 달서갑위원회를 전담 지원하게 된다.

권택흥 위원장과 우원식 의원은 이날 협약식에서 달서갑 현안에 대해 논의를 하고 앞으로 소통과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지역 현안문제 해결과 발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달서갑 지역은 최근 대구산업선 성서공단호림역 역사 신설, 성서공단 스마트그린산단 지정에 따른 안정적 계획 추진과 대기질 및 악취문제, 달성습지 생태환경 개선, 생활SOC 확립 등과 같은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지역 숙원사업이 산재해 있다.

권택흥 위원장은 “원외 지역위원장이란 한계 때문에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어려움이 있었다”며 “협약식을 시작으로 지난 총선 때 지역민에게 약속한 성서지역 발전 공약들을 협력의원과 함께 실현하고 민주당의 지역기반을 공고히 다지겠다”고 말했다.

우원식 의원은 “대구는 당 소속 현역 국회의원이 없는 취약지역이지만 국가균형발전과 대구·경북의 미래비전을 준비하는데 집권여당으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 달서갑을 내 지역구라 생각하고 자주 방문해 권 위원장과 함께 지역 주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