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 소상공인에게 자체 재난 지원금 100만~150만 원 지급

경산시청 전경


경산시는 정부 3차 재난 지원금과는 별도로 ‘경산형 소상공인 긴급재난 지원금’ 60억 원을 편성해 소상공인을 지원한다.

경산시는 이달 27일 이전까지 영업 중인 소상공인 중 집합금지 업종(유흥업소 5종·홀덤펍)을 운영하는 이들에게 150만 원, 영업 제한 업종(식당·노래연습장·영화관·학원·교습소 등) 운영자에게는 100만 원을 지원한다.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았거나 신청일 현재 휴·폐업 사업자, 행정명령 위반 사업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 기간은 29일부터 다음달 26일(온라인은 2월1일부터)까지다.

사업장 소재지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 신분증과 집합금지·영업제한 이행확인서 등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온라인 신청은 경산시 홈페이지 ‘경산형 소상공인 긴급재난 지원금 신청’ 사이트에 접속해 휴대전화로 본인 인증을 한 후 통장사본 등을 올리면 된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