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시, 청렴도 높이고자 파격 인사쇄신 추진



김천시청


김천시가 승진과 전보 등의 인사에서 파격적인 인사쇄신 방안을 추진해 청렴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우선 ‘인사고충상담’을 활성화하고자 시청 업무용 행정 전산망인 ‘새올시스템’의 ‘인(人) 사랑방’을 적극 활용해 인사 청탁, 향응·금품 수수, 업무 부당지시, 인사 고충 등의 사례를 수렴한다.

적발된 부패 행위자에 대해서는 직무 및 성과연봉 배제, 징계 등의 처벌을 강화한다.

또 ‘외부청탁 신고센터’를 개설해 외부 인사 청탁자 명단과 부정부패 사례를 전 직원에게 공개해 외부청탁을 근본적으로 차단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청렴도 향상을 위한 부서·직급별로 청렴 컨설팅을 강화하기로 했다.

청렴 교육을 필수 과정으로 지정해 승진 대상자는 이 교육을 반드시 이수해야 승진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한다는 것.

특히 6급 직원에 대한 보직을 부여할 때 기준 정량화를 적용한다.

지금까지 6급 직원을 대상으로 승진 일자를 기준으로 보직을 발령했지만, 앞으로는 보직심사위원회가 6급 승진 기간, 공무원 재직 기간, 근무 성적, 업무역량 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보직을 부여한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인허가·격무 부서 근무자는 동일 부서에서 2년 근무하면 타 부서로 순환 근무하도록 한다.

시는 또 전 직원을 대상으로 연 2회 인사 공감을 위한 설문조사를 진행해 직렬 및 직급별 승진·전보에 대한 만족도 조사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이를 인사에 반영할 예정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인사쇄신을 통해 공무원 조직 내·외부의 청렴도를 향상시켜 신뢰받는 시정을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