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2021년 경로당 행복도우미사업 실시

의성군은 이달 말까지 지역 내 등록된 모든 경로당에 대한 행복도우미사업 수요조사를 실시하고 다음달부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은 경로당을 직접 찾아 실시하는 프로그램 모습.
의성군이 18개 읍·면 등록경로당 485개소를 대상으로 경로당 행복도우미사업 수요 조사를 이달 말까지 실시한다. 다음달부터 코로나19 확산 등 추이에 따라 해당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20일 의성군에 따르면 경로당 행복도우미사업은 경로당 이용 어르신들을 위한 건강, 여가, 교육, 복지를 아우르는 의성형 경로당 운영 모델이다. 획일적이고 답습적인 여가 프로그램에서 벗어나 경로당별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편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서비스 연계를 통해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 의성군의 특화사업이다.

의성군은 올해부터 경로당 행복도우미사업을 직접 운영한다. 18개 읍·면을 7개 권역으로 나눠 찾아가는 서비스를 실시하기 위해 보건복지팀에 행복도우미 7명을 배치한다.

이를 통해 경로당별 건강·취미 등 여가 프로그램과 회계·위생·안전 등 관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복지서비스 연계 등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찾아가는 보건복지팀과 협력 △노인성 질환인 치매·중풍 예방, 신체·인지기능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제공 △건강한 생활을 위한 건강증진교육과 소방 및 안전교육 △경로당 보조금 사용 교육 △국민건강보험공단 국가건강검진 활성화 사업 대장암 검진 홍보 및 먹지 않는 약 수거사업 등 지역 어르신들의 복지 증진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 밖에 온택트(비대면) 시대에 맞는 새로운 프로그램 등을 개발,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경로당 행복도우미사업을 통해 경로당 토털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어르신들에게 활력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