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서구청, 지역 음식점 시설 개선 지원 사업 추진

좌식 테이블 입식으로 교체, 영업소 내 세면대 설치 등

대구 서구청 전경.
대구 서구청은 지역 음식점들을 대상으로 이용객 편의 증진 및 쾌적한 음식 문화 이미지 확립을 위해 시설 개선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업 대상은 좌식 테이블을 입식으로 교체하거나 영업소 내 세면대(손 씻는 시설)을 설치하는 음식점이다.

지원 자격은 서구에 위치하고 영업신고 6개월이 지난 일반 음식점이다.

서구청은 좌식체이블을 입식으로 교체 시 교체 비용의 50%, 세면대 설치 시 비용의 90%를 각각 최대 2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단 식사류를 취급하지 않는 호프, 소주방 등 주점 형태의 일반 음식점과 최근 1년 이내 영업정지 행정처분을 받았거나 절차가 진행 중인 업소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업 지원을 원하는 업소는 다음달 10일까지 서구청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확인한 후 해당 서류를 지참하고 서구청 위생과로 방문하면 된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당직 변호사

▲9일 남지현 ▲10일 노현용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2021-03-08 17:52:56

부고

▲권미주씨 별세, 차혁관(대구시 자치행정국장)씨 부인상 =1일 오전 3시 29분 계명대 동산병
2021-03-01 15:40:32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