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산교육지원청·경산중앙유치원 코로나19 대응 최우수 수상

경북도교육청으로부터 ‘코로나19 대응 유공기관 및 최우수 학교’로 선정된 경산교육지원청과 경산중앙유치원이 현판을 들어보이고 있다.
경산교육지원청과 경산중앙유치원이 경북도교육청으로부터 ‘코로나19 대응 유공기관 및 최우수 학교’로 선정돼 교육감 표창과 현판을 받았다.

17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코로나19 예방·대응 업무를 성실하게 수행한 기관과 학교를 심사한 결과 경산교육지원청이 유공기관, 경산중앙유치원이 최우수교로 선정됐다.

지난해 2월 코로나19 유행 상황에서 경산교육지원청은 경북도내에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발생한 상황 속에 방역 물품 배부 등 감염병 확산 대응에 노력한 것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 경산중앙유치원은 유치원 자체적으로 안전 매뉴얼 책자와 등원차량 이용 요령 등을 제작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한 공을 인정받았다.

경산교육지원청 이용만 교육장은 “최우수 표창을 받게 된 것은 코로나19 사태 속에 방역수칙 등 예방·대응 업무를 성실히 수행한 결과다”며 “코로나19 종식될 때까지 학생 및 교직원의 건강과 안전관리 및 현장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