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군위군농업기술센터, 경북도 농촌지도사업 우수상  

군위군농업기술센터가 경북 농업기술원이 개최한 경북도농촌지도사업 종합평가에서 우수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군위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윤현태)가 경북 농업기술원이 개최한 ‘2020년 경북도 농촌지도사업 종합평가회’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시·군의 농촌지도 사업성과를 평가하고 우수기관을 시상해 소속 공무원의 사기를 진작하고 선의의 경쟁을 통한 지방농촌진흥사업 활력을 도모하고자 시행됐다.

군위농업센터는 시기별 작목, 귀농인, 강소농, 정보화 분야 등의 농업인 수요에 맞는 교육을 제공해 자립역량을 갖춘 선도 농업인을 육성하는 데 기여했다.

또 내실 있는 농기계 임대사업소 운영으로 농기계 성능 개선, 안전사고 예방, 코로나로 인한 농촌 일손 부족 해소 등을 위해 농작물 수확철에 농작업 대행 사업을 제공해 큰 호응을 얻었다.

윤현태 소장은 “내년에는 미래 항공도시를 대비해 천적을 이용한 친환경 농산물 생산 및 공항푸드 개발에 나서겠다. 또 기후변화에 대응할 새 소득 작목을 발굴해 농가 소득 증대에도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