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경북대, ‘한국의 유교책판’ 전시회 개최

오는 20일까지 경북대 중앙도서관 1층 로비에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한국의 유교책판’을 볼 수 있는 전시회가 오는 20일까지 경북대 중앙도서관 1층 로비에서 열린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유교책판’을 볼 수 있는 전시회가 경북대에서 열린다.

경북대 도서관은 오는 20일까지 중앙도서관 1층 로비에서 ‘한국의 유교책판’ 전시회를 개최한다. 조선시대 유학자들의 저작물을 출간하기 위해 판각한 책판인 ‘유교책판’은 2015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됐다.

세계가 인정한 우리의 기록유산인 한국의 유교책판의 의미와 가치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전시회는 한국국학진흥원과 경북대 도서관이 소장한 책판 21점, 현판 7점, 고서 6점 등 유물 34점이 전시된다.

퇴계 이황의 ‘퇴계선생문집’, 중국으로 사행을 떠나는 모습을 그림으로 그려 새긴 도경유의 ‘낙음선생문집’과 석봉 한호의 필첩글씨를 집자해 새긴 서판인 ‘석봉서판’ 등이 이번 전시를 통해 공개된다.

또 세계 최고의 목판인쇄물인 ‘무구정광대다라니경’의 복원판과 퇴계 이황의 친필 ‘도산서당’ 현판, 전서체 대가인 미수 허목의 ‘백운정’ 현판도 함께 전시된다.

이와 함께 유교책판의 의미와 가치, 제작과정 등을 설명한 자료와 실제 책판을 만져볼 수 있는 체험코너 등도 마련됐다.

경북대 정우락 도서관장은 “대학 구성원과 지역민 대상으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아래 자유관람 방식으로 진행된다. 우리 선조들의 지식 생성 현장을 확인하고 우리 민족의 자긍심을 고취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대구가톨릭대 인사

◆대구가톨릭대△일반대학원장(겸 특수대학원장) 성한기 △교육대학원장(겸 사범대학장)
2021-03-02 16:18:15

가덕도신공항은 좀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선택인가

오철환객원논설위원대통령이 부산을 방문해 가덕도신공항을 독려한 다음날 가덕도신공항
2021-03-02 14:58:02

해남/최영효

땅끝 앞 돌섬 위에 저 소나무 꼴값 좀 보소 뒤틀려 휘어져서 어덜 보고 있는감요/지금 니
2021-03-02 09:28:56
댓글 1

macm*****2020-12-13 18:58:25

세계사 태학.국자감(베이징대),볼로냐.파리대.한국사 성균관(성균관대)은 교과서 定說.창조주에 대드는 부처Monkey따라,성씨없는 돌쇠賤民을 하급군인들이 일본천황으로 옹립(서울대도 마당쇠Monkey),불교교리대로 하느님보다 높다하다 패전국.한국은 5,000만이 조선 유교 성씨.본관쓰는 유교국 상태.공자나라.부처,일본,일본잔재 서울대Monkey안바뀜(덤빔) 유교.창조주에 대드는 부처 Monkey따라,성씨없는 돌쇠賤民을 일본천황으로 옹립(돌쇠가 석쇠賤民 불교Monkey서울대 전신 경성제대설립),하느님보다 높다하며 세계종교 한국 유교 불인정,하느님.예수보다 돌쇠가높다며 목사 고문.구타. 한국은 5,000만이 조선 유교 성씨.본관쓰는 유교국 상태.공자나라 한국은 한나라때 동아시아에 성립된 세계종교 유교(중국,한국,베트남,몽고)의 수천년 해당국가.공자나라.고려는 특이하게 치국의도 유교,수신의도 불교였던 나라.국자감이 유교교육 최고대학.유교중심 삼국사기가 正史.불교Mokey일본 항복후 조선성명 복구령.현재 5,000만이 주민등록에 조선성명 유교 한문성씨.본관 의무등록.부처,일본,서울대는 변함없는Monk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