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중구청, ‘2020 가게생애사 출판 기념회’ 개최

5곳 선정, 대학도서관과 지역 도서관에 배부돼 역사자료 활용될 예정

대구 중구청과 중구 도심재생문화재단은 7일 중구 미도다방에서 ‘2020 가게생애사 출판 기념회’를 개최했다. 발간된 책자.
대구 중구청과 중구 도심재생문화재단은 7일 중구 미도다방에서 ‘2020 가게생애사 출판 기념회’를 개최했다.
대구 중구청과 중구 도심재생문화재단은 7일 중구 미도다방에서 ‘2020 가게생애사 출판 기념회’를 개최했다.

지난해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 올해 가게생애사 사업은 중구의 오래된 가게를 발굴해 가게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도시상권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올해 가게생애사 사업 선정 대상은 5곳으로 △궁중명약 자금정으로 아토피 치료에 성공한 ‘청신한약방(대표 사복석)’ △전통찻집으로 유명하며 특히 문인들이 많이 찾는 ‘미도다방(대표 정인숙)’ △2002년 대한민국 양복 명장에 선정돼 대구 양복의 우수성을 알린 ‘김태식 양복점(대표 김태식)’ △오랜 세월 맛있고 신선한 재료를 저렴한 가격에 파는 ‘삼삼구이초밥(대표 황도수)’ △동인동 찜갈비 골목 중 최초로 입식 좌석을 도입하고 양은냄비에 나무통받침을 사용하는 ‘산호찜갈비(대표 문창수)’ 이다.

이번에 발간된 책자는 대학도서관과 지역 도서관에 배부돼 지역의 역사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 중구 도심재생문화재단 운영 시설인 마당깊은집, 향촌문화관, 수제화센터 등에 비치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홍보 자료로 활용된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내년에도 공모와 추천 등을 통해 대구 중구를 대표할 만한 오래된 가게를 발굴할 예정이다”며 “지역정체성 확립과 도시상권 및 관광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