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주말 대부분 흐려요…경북 동해안, 울릉도·독도는 비 소식

27일 예상 강수량 울릉도·독도 5~30㎜, 경북북부동해안 5㎜미만

대구지방기상청 전경.
대구·경북은 주말 대체로 흐릴 전망이다.

27일은 흐리다가 오후부터 점차 맑아진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동풍의 영향으로 경북북부동해안에는 27일 늦은 오후에 비가 조금 내리겠다. 울릉도·독도에도 흐리고 비가 내린다.

기온이 낮은 경북북동산지에는 오후 눈이 날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 5~30㎜, 경북북부동해안 5㎜미만이다.

이날 오후부터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경북내륙은 낮 최고기온 8~12℃ 분포를 보이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26일) 보다 조금 올라 0~7℃를 기록하겠고, 낮 최고기온은 8~13℃가 예상된다.

바람도 강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쌀쌀하겠다.

울릉도·독도에는 평균풍속이 35~60㎞/h(10~16㎧)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면서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28일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는 가운데 아침 기온이 뚝 떨어진다. 울릉도·독도에는 늦은 오후까지 흐리고 비가 내릴 전망이다.

경북 내륙을 중심으로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6~0℃로 매우 춥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6~1℃, 낮 최고기온은 4~9℃.

29일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쌀쌀한 날씨가 이어진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