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경산 중앙동 도로변 쓰레기 상습투기장이 화단으로 변신



경산시 중앙동행복복지센터(동장 안병숙)가 최근 안흥사 네거리 삼북주공아파트 맞은편 도로변 공한지에 꽃배추 화단을 조성해 눈길을 끌고 있다.

도로변 공한지는 상습쓰레기 투기 장소로 전락해 도시미관을 저해시키는 곳으로 전락했었다.

시민들이 공한지에 조성된 화단을 보며 즐거워하고 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