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포항해양과학고, 교육부 지정 마이스트고로 최종 선정

포항해양과학고 전경
포항해양과학고가 교육부 지정 마이스트고로 최종 선정됐다.

19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가 교육부에서 지정하는 제17차 마이스터고로 최종 선정돼 스마트 해양 수산 분야 전문 인력 양성의 중심으로 거듭나게 됐다.

이로써 직업현장 수요에 맞는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도입된 마이스터고는 경북도내에는 모두 7개로 늘어났다.

도내 마이스터고는 구미전자공고, 구미금오공고, 포항제철공고, 한국원자력마이스터고, 경북식품과학마이스터고, 한국국제통상마이스터고 등이다.

포항해양과학고는 해양 수산 분야 양식 및 항해, 기관 분야 기초 지식을 바탕으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스마트 어선 도입 등 최신 기술 동향에 기반을 둔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스마트 해양과 2학급, 스마트 운항과 2학급, 64명의 학생으로 학급을 편성하고, 스마트 해양 수산 분야의 가치 창출을 주도할 신입생을 모집해 2022년 3월 개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안정적인 마이스터고 추진을 위해 150억 원(교육부 50억 원, 해양수산부 30억 원, 경상북도 10억 원, 포항시 10억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은 “마이스터고로 최종 지정된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가 글로벌 해양 강국을 이끄는 스마트 해양 수산 분야 융·복합 인재 양성에 앞장설 수 있을 것”이라며 “성공적인 마이스터고 개교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