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이철우 경북도지사 2020 대구·경북 그랜드포럼 축사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경북 그랜드포럼 개최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멋진 자리를 마련해 주신 이후혁 대구일보 사장님께 감사드리며, 영상으로 인사를 드리게 돼 매우 유감스럽다”며 아쉬워했다.

이 지사는 “올해는 위기를 기회로 바꿔 온 대구·경북의 DNA가 어김없이 발휘된 순간이었다”며 “전무후무한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대구·경북은 K방역의 성공을 이끌어 냈고 우여곡절을 겪었지만 시·도민이 하나 된 힘으로 통합 신공항을 확정 짓는 대역사를 썼다”고 자평했다.

이어 “이젠 대구·경북 행정통합으로 지방소멸을 극복하고 세계와 경쟁할 수 있는 틀을 만들어가야 할 때”라며 “아직 갈 길이 멀지만 추진 속도를 낼 수 있도록 시·도민 분들이 도와 주셔야 한다. 이번 ‘2020 대구·경북 그랜드포럼’이 시·도민의 총의를 모으고 대구·경북의 나아갈 길을 모색하고 밝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