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농협영양군지부, ‘이 달의 새농민상’ 에 김거연·조차연 부부 선정

약용작물 토종수비고추생산 등 신선채소 재배 농가

농협영양군지부, ‘이 달의 새농민상’에 김거연·조차연 부부선정

농협영양군지부가 지난 20일 ‘이 달의 새농민상’ 수상자에 김거연·조차연씨 부부에게 상패와 부상을 전달했다.
농협영양군지부가 지난 20일 ‘이 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선정된 김거연·조차연 부부에게 상패와 부상을 전달했다.

이 달의 새농민상은 농협중앙회가 자립·과학·협동의 새농민 운동 정신에 부합하고 농업·농촌 발전을 이끌어 가는 선도 농업인을 선발해 표창하는 상이다.

수상자는 수비면 수하리에서 거연농장을 운영하고 있는 김거연·조차연 부부로 약용작물, 토종수비고추생산 등 신선채소를 재배해 농가소득을 올리고 있는 선도 농업인이다.

김형준 지부장은 “김거연씨 부부의 새농민상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앞으로도 끊임없는 노력으로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후계자 양성에도 힘써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