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새 수장으로 김윤집 전 한국디자인진흥원 본부장

디자인 정책 및 진흥과 관련한 활발한 활동, 해외교류 강점
시 최종임명절차 후 3년간 임기 시작

대구·경북디자인센터 김윤집 신임 원장.
대구·경북디자인센터가 김윤집(57) 전 한국디자인진흥원 마케팅본부장을 새로운 수장으로 선출했다.

대구·경북디자인센터는 최근 차기 원장 공고를 통해 접수된 응모자의 개별 면접평가를 진행하고, 지난 12일 열린 임시이사회를 거쳐 최종적으로 김윤집 신임 원장을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김윤집 원장은 대구대 통계학과 출신으로 1991년부터 최근까지 한국디자인진흥원에 근무하며 각종 디자인 정책 및 진흥과 관련한 활동을 추진해 왔다.

국가브랜드위원회 등 정부 정책개발 활동에 고루 참여했으며, 스페인, 호주, 중국, 베트남 등 해외 디자인협회 및 기관과의 교류활동도 진행하는 등 디자인센터의 선도적인 디자인 활동 및 해외 디자인기관과의 교류 등에서 역량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이사장인 대구시 홍의락 부시장은 “대구경북디자인센터가 가진 우수한 역량과 업적을 보다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점점 커지고 있는 디자인의 영향력을 많은 사람들이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디자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대구시의 최종 임명절차를 거친 후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원장으로 3년의 임기를 시작할 계획이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