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소방, 화학사고 대비 현장대응 강화훈련 실시

유해물질 누출 가정 실전 훈련

대구소방안전본부가 지난 14일 대구스타디움에서 화학사고와 테러에 대비한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대구소방안전본부가 지난 14일 수성구 대구스타디움에서 화학사고와 테러에 대비한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119특수구조단이 주관하고 50사단 화생방지원대, 수성경찰서가 참여한 이번 훈련은 유관기관 공조체계 강화와 유기적인 합동대응을 위해 마련됐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해 테러 등에 대비한 관련 기관은 비대면(서면)으로 참여했다.

훈련은 제조소 탱크에 유해화학물질 누출을 가정해 정보수집, 경계구역설정, 인명구조, 누출원 차단, 오염 확산 방지, 누출물 수거 및 제독 등 대응매뉴얼에 따라 실전과 같이 진행됐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