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산시자원봉사센터·대구가톨릭대학교, 공동주택 트릭아트 벽화 봉사 눈길

벽화 및 바닥화 통해 포토존으로 재탄생

경산시자원봉사센터와 대구가톨릭대학교 사랑나눔봉사단이 지난 13~14일 진량읍 초원장미타운에서 벽화 그리기 활동을 펼쳤다.
경산시자원봉사센터와 대구가톨릭대학교 사랑나눔봉사단이 지난 13~14일 진량읍 초원장미타운에서 벽화 그리기 활동을 펼쳤다.
경산시자원봉사센터와 대구가톨릭대학교 사랑나눔봉사단이 지난 13~14일 진량읍 초원장미타운에서 벽화 그리기 활동을 펼쳤다.

이번 활동은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사업으로 한국가스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지원으로 진행됐다.

봉사단은 평소 이용률이 낮아 자칫 청소년들의 탈선장소가 될 수 있는 어린이놀이터를 벽화 정원으로 조성했다.

특히 대구가톨릭대 회화과 비루빡봉사단이 활동에 참여해 공간 특성을 고려한 캐릭터 벽화와 함께 트릭아트가 접목된 벽화 및 바닥화를 그려 단순할 수 있는 어린이놀이터를 포토존으로 재탄생시켰다.

경산시자원봉사센터 서금희 소장은 “대학생의 기부 재능을 통해 아파트 아이들에게 추억이 될 수 있는 공간이 됐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아파트 환경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