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삼성 라이온즈, 신인 드래프트 투수 이재희 지명

삼성 라이온즈가 21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21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투수 이재희를 지명했다.

삼성 스카우트팀은 이재희를 신체 조건이 뛰어나고 구속과 변화구 등 전체적으로 선발 투수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로 평가했다.

대전고 출신의 이재희 선수는 “삼성이라는 명문 구단에 입단할 수 있어 기쁘고 팀이 다시 한번 왕조를 구축하는 데 큰 힘이 되고 싶다”며 “그 중심 역할을 하는 선수가 될 것이고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팀에 좋은 에너지를 불어넣겠다”고 밝혔다.

대전고 김의수 감독은 “이재희는 투수로 늦게 전향해 경험이 많지 않지만 좋은 모습으로 보여 프로에 입단했다”며 “남들보다 더 오래 훈련하면서 실력을 쌓았고 성실함을 갖췄기 때문에 프로에 가서 체계적인 훈련을 한다면 큰 선수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 관계자는 “이번 신인 드래프트에서는 투수의 경우 즉시 전력감보다 성장 가능성이 뛰어난 선수들 지명에 초점을 맞췄다”며 “타자는 홈구장을 이점을 살릴 수 있는 장타력을 갖춘 성장 가능성 높은 선수들은 지명했다”고 밝혔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