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영식, 23일 ‘통합 신공항시대, 구미의 미래비전과 발전방안 세미나’

국민의힘 김영식 의원(구미을)은 오는 23일 오전 10시 경운대학교 중앙도서관 콜로키움홀에서 ‘통합 신공항시대, 구미의 미래비전과 발전방안 세미나’를 연다.

김 의원이 주최하고 경운대와 지식경제산업연구원이 공동주관하며 구미상공회의소가 후원하는 이번 세미나는 지역 경제계, 유관기관, 학계, 국민의힘 당직자, 주민대표, 대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이론적 뒷받침을 해 온 대구경북연구원의 나중규 선임연구위원이 ‘통합 신공항시대! 구미 무엇을 담을 것인가?’라는 주제발표를 한다.

이어 신공항 최고 전문가인 윤대식 영남대 도시공학과 교수가 좌장을 맡고 이호진 경운대 항공서비스학과 교수, 김달호 구미상공회의소 부국장, 김태성 지역경제산업연구원장, 이승희 구미스마트산단사업단장 등이 토론을 벌인다.

김 의원은 “구미가 통합신공항의 최고 수혜지역이 될 것이라는 전망 속에서 이를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인 밑그림을 그리기 위해 이번 세미나를 준비했다”며 “구미를 신공항 허브 도시로 반드시 키워 내야 한다는 시민의 열망을 받들어 구미의 영광을 재현해 낼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