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최영조 경산시장 추석 연휴 코로나19 확산방지 대시민 담화문 발표

최영조 경산시장이 추석 연휴기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시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21일 시청 회의실에서 추석 연휴기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시민 담화문을 발표했다.

최 시장은 이날 담화문에서 민족 대이동이 예상되는 추석 연휴기간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도록 다음과 같은 메시지를 발표했다.

발표문 내용은 △집에서 휴식 취하며 될 수 있으면 고향 방문 자제 △고위험시설(13종)과 그 외 다중이용시설(12종) 사업주와 이용자의 핵심방역 수칙 준수 △개인 묘지, 봉안당 등 성묘 자제 △개천절 집회 참석 자제 △최근 집단감염이 확인된 사업설명회 참석자 보건소 신고 및 검사대상물 권고 △마스크 상시 착용 권고 등이다.

최영조 시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연휴기간 외출을 자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방역 수칙을 준수를 통해 지역 재확산과 안정화를 이뤄낼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며 “전 공직자는 28만 시민이 편안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