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경일대, 태권도 선수단 선포식 개최

경일대학교가 최근 태권도 선수단 선포식을 개최하고 선수 모집에 돌입했다.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가 최근 본관 중회의실에서 태권도 선수단 선포식을 개최했다.

경일대는 태권도 선수단 창단과 함께 선수 모집에 돌입했다.

내년부터는 스포츠학부 내 태권도 전공을 신설해 본격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초대 감독에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 태권도 남자 68㎏급 금메달리스트 손태진 감독이 선임됐다,

태권도학을 전공(박사 수료)하고 있는 손 감독은 태권도 선수단 감독직과 함께 경일대 스포츠학부 교수로도 임용됐다.

손 감독은 베이징 올림픽 태권도 금메달을 포함해 △2009년 대한체육회 경기부문 우수상 △2010년 제1회 스포츠어코드 컴뱃 게임 금메달 △제1회 국제클럽오픈태권도대회 우승 △2011년 국가대표 선수 선발 최종대회 남자 68㎏ 우승 등의 화려한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 △브라질 리우 올림픽 및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태권도 KBS 해설위원 △세계연맹 태권도 겨루기 강사 △태권도 진흥재단 겨루기 강사 등 지도자 경력도 갖추고 있다.

손태진 감독은 “체계적인 훈련과 지도를 통해 태권도 유망주들이 경일대를 거쳐 지역을 빛내고 나아가 세계대회까지 석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경일대 정현태 총장은 “세계를 호령하던 금빛 발차기의 위용과 지도력을 한껏 발휘해 경일대를 태권도 분야 인재양성의 산실로 만들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