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구미 각산마을, 마을 주민과 상인 등이 참여하는 마을 문화축제 열어 눈길

각산 문화축제 포스터.
구미시가 광복절인 15일 구미역 뒤편 광장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각산 문화축제를 개최한다.

한량마당협동조합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각산마을 주민들과 상인들이 참여하는 지역축제다.

구미시와 한량마당협동조합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친 각산 마을 주민들과 침체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이번 축제를 마련했다.

이날 해금공연을 시작으로 버스킹, 마술, 트로트 공연 등이 진행된다. 구미 전역에서 활동 중인 20여 마켓 셀러가 각종 수공예품을 전시, 판매하는 프리마켓 부스를 운영한다.

또 각산마을 주민들로 구성된 아트파랑공방 협동조합이 금오산과 각산마을의 추억을 회상할 수 있는 흑백사진과 그림을 전시하는 등 마을 공동체, 청년문화공동체, 상인들이 함께하는 축제가 될 전망이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