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고산도서관, 광복절기념 ‘독도자료전·독도인문학 교실’ 운영

8월30일까지 고산도서관 지하1층 전시실

대구 고산도서관이 광복절을 맞아 이달 30일까지 지하1층 전시실에서 ‘독도자료 전시회’를 진행한다.
대구 수성문화재단 고산도서관이 8·15 광복절을 맞아 오는 30일까지 고산도서관 지하1층 전시실에서 ‘독도자료 전시회’를 진행한다.

독도 영유권의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해 영남대 독도연구소(소장 최재목)와 공동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독도 고지도(영인본)와 독도사진, 독도 모형물 등 약 30여 점의 독도 관련 자료들을 전시한다.

이와 함께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는 대구한의대 독도&안용복연구소가 주최하고 경북도가 후원하는 ‘독도인문학 교실’도 진행한다.

26일에는 대구한의대 독도&안용복연구소 김병우 소장의 ‘한국의 고유한 영토 독도에 대한 일본의 인식과 태도’를 주제로 한 강연이, 27일에는 대구한의대 김권동 교수의 ‘지금 여기에 있어서 톺아보는 독도’를 주제로 한 강연이 진행된다.

또 29일에는 안용복관련 유적지가 있는 부산을 탐방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번 프로그램의 참가신청은 강연이 오는 12일부터, 탐방은 27일부터 선착순 접수한다.

자세한 내용은 고산도서관 홈페이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53-668-1908.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