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교통카드 분실해도 잔액 보전 가능해요

DGB유페이, 클라우드 기반 ‘원패스’ 출시

DGB유페이(대표이사 소근)는 클라우드 기반 ‘원패스’ 서비스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원패스’ 서비스는 기존 유심방식과 달리 클라우드 서버에 카드 정보를 저장해 결제하는 방식으로, 통신·제조사 무관 핸드폰 결제가 가능하며 분실 및 도난 시 잔액 및 정보 등을 보호할 수 있다.

기존에는 실물 교통카드나 핸드폰을 분실할 경

우 잔액을 보전할 수 없었으나, HCE방식에서는 서버에 정보가 저장돼 잔액 보전 및 환불이 가능해졌다.

간편 결제 플랫폼 기능도 확대된다. 이를 위해 DGB유페이는 기술적으로 결제 기능을 NFC결제와 QR결제로 구분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대중교통, 편의점 등에서는 화면을 켠 상태로 NFC기능을 통한 비접촉 결제가 가능하며 원패스 제휴 가맹점에서는 QR결제를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사용 금액에 따른 마일리지 적립, 원패스 보유 잔액의 선물 주고받기, 플랫 카드와 휴대폰 간 잔액 이전, 택시분실물찾기 등의 부가서비스 혜택이 제공된다.

DGB유페이는 ‘원패스’ 출시에 따른 기념 프로모션을 실시, 신규 가입 시 즉시 사용 가능한 2천 원이 충전되며 친구 추천 프로모션, 하나 멤버스 앱 및 롯데 엘 포인트 앱을 통한 신규 가입 고객 추가 리워드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