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일반

건강보험 대경본부 장애인 건강권 지킨다

지역사회 통합돌봄인 ‘장애인&마음 건강 더하기’ 사업 추진



국민건강보험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김선옥)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실시 지역인 대구 남구의 장애인을 대상으로 지역사회 통합돌봄 ‘장애인마음 건강 더하기’ 사업을 실시한다.

이 사업은 이달부터 11월까지 대구시 남구청, 대구시 지체장애인협회 남구지회와 공동협력으로 진행된다.

건보공단 대경본부는 사업을 통해 모두 4차례에 걸쳐 코로나19 예방 항균비누 만들기와 직접 만든 비누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올바른 손씻기 방법을 교육한다.

또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더욱 힘든 재가 중중장애인들에게 반려 콩나물 재배키트를 지원해 건강 식재료로도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고혈압 및 당뇨병 등 만성질환을 가진 장애인들에게 만성질환 이해 및 합병증 관리 건강강좌도 진행한다.

김선옥 본부장은 “신체적, 정신적 장애 등의 이유로 공공서비스사각지대인 장애인들에게 건강정보 제공 및 정서적 지지 등 돌봄 강화로 보험자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