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칠곡군, ‘2020 칠곡인문학마을 마을살이 워크숍’ 개최

이웃교류 및 마을가꾸기, 마을 문화거점 공간 활용 방안 등 교류

칠곡군이 최근 칠곡교육문화회관에서 ‘2020 칠곡인문학마을 마을살이 캠퍼스’ 워크숍을 열었다.
칠곡군이 최근 칠곡교육문화회관에서 ‘2020 칠곡인문학마을 마을살이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춘천문화도시지원센터 강승진 센터장,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안태호 이사, 삶지대연구소 최지만 대표를 비롯해 인문학마을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워크숍은 이웃교류와 마을가꾸기, 마을 문화거점 공간 활용, 마을 소규모 동아리 활성화, 전통문화기술전수 총 4개분임으로 진행됐다.

워크숍을 통해 지속 가능한 마을활동에 대한 고민을 전문가 컨설턴트와 마을 활동가들이 함께 논의하며 마을 살이 계획을 다듬고 공유하는 기회가 됐다.

특히 올해 마을 살이 예산편성은 기존 일괄 배분방식이 아닌 마을의 상황에 맞게 신청하고 이를 주민들이 함께 상호평가 하는 방식으로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칠곡인문학마을협의회 이영석 회장은 “이번 워크숍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마을공동체가 해야 할 역할과 새로운 방식의 공동체 활동에 대한 고민하는 자리가 됐다”고 말했다.

이임철 기자 im72@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임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