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고령군관광협의회 이상용 회장이 지난 1일 국회의원 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포럼에서 ‘농업분야 신지식인’에 선정돼 인증패를 받았다.
고령군관광협의회 이상용 회장이 지난 1일 한국신지식인협회 주최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포럼에서 ‘농업분야 신지식인’에 선정됐다.

이 회장은 민간 중심이 된 다양한 관광 사업을 고령지역 특산물인 딸기·멜론·감자·수박 등과 연계한 농촌지역 한계 극복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또 연간 관광객 유치와 체험·휴양·농업을 융·복합한 독창적인 6차 산업화 분야를 개척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한 것을 높게 평가를 받았다.

그는 지역민이 주체가 돼 관광사업을 펼칠 수 있도록 지역 귀농귀촌인 단체, 마을협동조합, 전통체험휴양마을, 공공기관 등 관광 플랫폼을 운영해 지역 발전을 위한 지속 가능한 관광사업을 꾸준히 개발, 타 지자체의 지역관광추진조직(DMO)의 롤모델이 되고 있다.

이상용 회장은 “지역민과 함께 끊임없이 소통하고 협업한 점이 농업과 관광을 융복합 한 6차 산업의 발전을 이끈 것 같다”며 “앞으로도 참여와 협력을 바탕으로 한 거버넌스를 구축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