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한불교조계종 중앙(전국)신도회장에 주윤식 제8교구(직지사) 신도회장 추대

지역교구회장으로는 처음으로 중앙회장 추대

대한불교조계종 제27대 중앙(전국)신도회장에 주윤식 제8교구 신도회장이 만장일치로 추대됐다.
대한불교조계종 제8교구(김천 직지사) 주윤식 신도회장이 조계종 제27대 중앙(전국)신도회장에 추대됐다. 지역교구에서 중앙신도회장이 나온 경우는 처음이다.

중앙신도회는 최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지하공연장에서 열린 대의원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주윤식 회장을 신임회장으로 추대하고 당선증을 전달했다.

주윤식 신임 회장은 “기쁘고 영광스럽지만 무거운 책임감도 느껴진다”며 “소외 계층을 지원하는 나눔 문화 캠페인과 전통문화 축제인 행복바라미를 계승하고 잘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승보공양을 활성화해 출가에서 열반까지 스님들이 수행과 포교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전국 신도들과 함께 본분을 잊지 않고 원력을 다 하겠다”고 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사부대중 4개의 기둥이 바로 서야 법륜이 잘 굴러 간다”며 “앞으로 종단을 이끌어가는 데 주축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중앙신도회는 회장 이·취임식은 별도로 하지 않고 오는 10월1일 조계사 대웅전에서 법회로 대신하기로 했다. 신임회장의 임기는 4년으로, 1회 연임 가능하다.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