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시, 성수기 앞둔 야영장 집중 점검

안전‧위생기준, 시설설비,코로나19 예방 생활수칙 준수 여부

대구시 수성구 진밭골 야영장 전경


대구시는 여름철 성수기를 맞아 야영장, 휴양림 등의 사전 안전점검을 1일부터 시행한다.

이번 점검은 안전‧위생기준, 시설설비, 대피기준, 안전시설, 코로나19 예방 생활수칙 준수 여부 등을 중점 점검한다. 점검 과정에서 제기된 불합리한 제도나 규제도 개선할 예정이다.

점검대상은 야영장 14개소, 휴양림 2개소다. 이용객이 집중되는 7~8월 성수기를 대비해 구‧군 담당부서 및 관련 전문가와 합동으로 진행한다.

야영장은 자연친화적 입지와 시설 특성상 여름철 풍수해에 취약한 점을 감안해 낙석 등 자연재해 위험 여부를 중점 점검한다.

코로나19 관련 방역관리자 지정 및 출입 명부 관리, 방역협조체계 구축여부도 병행 점검한다.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직접 현장 개선하고, 현장조치가 어려운 경우에는 사업주에게 신속한 시정 조치를 통보한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