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이태훈 달서구청장, 명예훼손으로 구의원 고소해

장기화되는 막말 논란 진실 규명 차원서 진행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
막말 논란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이태훈 대구 달서구청장이 11일 오후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구의원을 검찰에 고소했다.

이 구청장은 연초부터 시작된 막말 논란이 장기화되고 있어 진실 규명 차원에서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구청장은 “막말을 하지 않았음에도 논란이 되고 있어 억울한 측면이 있다. 공적 검증을 통한 명확한 결과를 얻을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앞서 올해 초 이 구청장은 동 연두방문 자리에서 한 발언이 논란이 됐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